• 1
  • 2
  • 3
커뮤니티
Q&A
커뮤니티 > Q&A
'3이닝 6실점 와르르' 조영건, 뼈아픈 성장통 [오!쎈 고척] 덧글 0 | 조회 8 | 2021-03-24 22:17:44
아리준  

[OSEN=고척돔, 길준영 기자] 키움 히어로즈 조영건(21)이 다시 한 번 아픈 성장통을 겪었다.?

조영건은 2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홈경기에 선발등판해 3이닝 3피안타(2피홈런) 1탈삼진 4볼넷 6실점으로 부진하며 패전투수가 됐다. 키움은 6-8로 패하며 8연승을 마감했다.

출발은 나쁘지 않았다. 2회까지 6타자 연속 범타를 기록하며 이날 경기 기대감을 높였다. 하지만 3회초 선두타자 나주환에게 솔로홈런을 맞았고 2사 만루에서는 최형우에게 역전 만루홈런을 허용하며 무너졌다. 4회에도 마운드에 올랐지만 무사 1루에서 나주환에게 1타점 2루타를 맞고 문성현과 교체됐다.?

이날 조영건은 직구 구속이 최고 147km까지 찍힐 정도로 힘은 좋았다. 하지만 볼넷을 남발하며 스스로 위기를 자초했고 그 위기를 넘기지 못했다. 68구 중 스트라이크와 볼이 각각 34구로 같을 정도로 제구가 잘되지 않았다.?

조영건은 외국인투수?브리검의 부상으로 선발 기회를 잡았다. 시즌 첫 선발등판에서는 한화 이글스를 상대로 5이닝 4피안타(1피홈런) 2탈삼진 2볼넷 2실점으로 호투하며 데뷔 첫 승리를 기록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후 이날 경기를 포함해 4경기 연속 4이닝을 채우지 못하고 조기강판됐다.?

손혁 감독은 조영건이 투구폼을 교정하고 있어 투구에 어려움이 있다고 밝혔다. 한화전 이후 공을 던지기 전에 오른쪽 발이 움직이는 것을 손혁 감독이 포착한 것이다.?

“왜 스프링캠프에서 발견하지 못했는지 자책했다”고 말한 손혁 감독은 “원래는 2군에서 천천히 폼을 수정해야하지만 팀 사정상 선발투수로 나가고 있다. 정말 어려운 상황에서 잘 해주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조영건을 격려했다.?

이날 경기에서 조영건은 부진한 투구내용을 기록했다. 브리검이 7월 중순 복귀를 앞두고 있어 조영건에게도 많은 기회가 남아있지는 않다. 조영건은 얼마 남지 않은 등판 기회에서 이날 부진을 만회하는 투구를 할 수 있을까. /fpdlsl72556@osen.co.kr



#제주집수리 #서귀포종합설비 #덕은 삼정그린코아 상가 #DMC스타비즈 #랜딩페이지 #블로그제작 #서귀포변기 #푸드야 #원흥광양프런티어밸리6차 #힐스테이트라피아노삼송 #시화거북섬상가 #서귀포 하수구 #반달섬마리나큐브 #금남로 센텀시티 #홈페이지만들기 #현대그리너리캠퍼스별가람역 #부산홈페이지제작 #원흥한일윈스타 #분양알리미 #거북섬상가 #청라더리브 #향동현대테라타워 #거북섬상가 #신림 파라곤 더밀리안 #쇼핑몰제작 #아파트분양 #연신내 두산위브미엘 #별내 현대 그리너리캠퍼스 #안산스마트스퀘어 #모바일홈페이지 #광산 남양휴튼 #홈페이지형블로그 #관악스카이르쏘메 #청라더리브티아모 #양주한양립스